이엠텍, 역대 최고 반기 실적…“하반기 신사업 기대”

“하반기 헬스케어사업 등 새로운 사업 진척”
  • 등록 2022-08-16 오전 8:35:01

    수정 2022-08-16 오전 8:35:01

[이데일리 유준하 기자] 올해 상반기 최대 실적을 거둔 이엠텍(091120)이 하반기 신사업이 가시화되면서 자신감을 보였다.

이엠텍은 지난 12일 올해 상반기 매출 2375억원, 영업이익 274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역대 최고 반기 실적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 96% 증가한 수치다. 2분기 실적을 따로 보면 매출액 1151억원, 영업이익 124억원으로 각각 전년 동기 대비 50%, 218% 증가한 수준이다.

회사 측은 “신규추진사업에 대비한 선투자비용이 상당했고, 일부 전자담배기기의 매출감소 우려 가운데서도 거둔 실적”이라며 “동사의 실적 성장 모멘텀이 이제는 어느 정도 안정화 단계에 진입해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업 부문별로 보면 부품사업은 글로벌 모바일시장 성장률 둔화 등의 여건에도 불구하고 주요 고객사의 모바일 기기 대부분 기종으로의 부품 확대 적용이 긍정적으로 작용했다는 설명이다.

전자담배 등 완제품 사업의 경우 상반기 중 우크라이나 전쟁, 전자담배기기 벤더 다변화 영향 등으로 주요 고객사전자담배기기 매출은 영향을 받았으나, 신규 고객사 매출 시작과 헬스케어사업부문 실적이 더해지며 매출이 전년 상반기 대비 23% 늘었다.

하반기에는 신규사업들이 보다 가시화될 것으로 보인다. 이엠텍 관계자는 “전자담배와 파생전자담배 기기 관련 신사업, 헬스케어사업부분 등에서 새로운 고객과 새로운 분야의 사업이 상당한 수준으로 진척을 보이고 있다”며 “이에 대비해 지난해 12월 말부터 국내외에 대규모 설비투자를 진행해 왔고 올해 중 대부분 마무리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회사 실적전망에 대해 일부 우려가 있으나, 이번 실적공시를 통해 확인한 바와 같이 신규 매출처들 덕에 우려 상황들이 덜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하반기 중 그간 공들여 준비한 주력 신사업들이 하나씩 가시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