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부

송승현

기자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조규홍 장관, 이대서울병원 현장 방문…"노고에 감사"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복귀 마지노선 돌아온 전공의 '31명'…전문의 '빨간불'
동그라미별표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분노 쏟아낸 의협…"박민수 차관·대통령실 관계자 처벌 촉구"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정부 "소모적 논쟁 말고 대화 촉구…전공의, 용기 내달라"
시계 앞자리 뒷자리 시간전
서울의료원, '서울시 초기 난임부부 건강관리사업' 출범식 개최

더보기

누구차 +더보기

  • '선재 업고 튀어' 속 그 차, 시간을 돌려서라도 갖고 싶은걸[누구차]
    '선재 업고 튀어' 속 그 차, 시간을 돌려서라도 갖고 싶은걸
    이다원 기자 2024.05.18
    [이데일리 이다원 기자] “요새 드라마 뭐 보냐”고 물었더니 열에 아홉은 ‘선업튀’라는 답이 나옵니다. tvN 월화 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의 인기를 새삼 체감하게 됐는데요.배우 김혜윤과 변우석의 풋풋하고 가슴 뛰는 로맨스가 인기의 가장 큰 요인이었습니다. 극 중 아이돌 류선재 역할을 맡은 배우 변우석은 멋진 비주얼을 자랑하고, 배우 김혜윤은 임솔 역을 맡아 ‘덕질’ 좀 해본 사람들에게 공감을 안겨주기도 합니다.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 (사진=tvN)또 2008년과 현재를 넘나드는 ‘타임 슬립’ 소재가 흥미롭다는 이야기도 들었습니다. 2030 시청자들이 학창 시절을 떠올리게 만든다는 건데요. 한껏 부풀린 일진 고등학생의 헤어 스타일부터 대학교 신입생 환영회에서 췄던 소녀시대 ‘Gee’ 춤까지 그 때 그 감성 그대로입니다.tvN 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에 등장한 폭스바겐 비틀. (사진=유튜브 채널 tvN 드라마 캡쳐)최근 ‘선재 업고 튀어’에 등장한 차 역시 과거 한 시절을 떠올리게 만듭니다. 배우 김혜윤과 변우석, 송건희가 탄 바로 그 차, 폭스바겐 비틀입니다.비틀은 독일 폭스바겐이 지난 1938년부터 생산해 2019년 단종한 소형 자동차입니다. ‘딱정벌레’ 라는 뜻의 이름과 어울리는 동글동글한 실루엣과 헤드램프, 작은 차체로 세대를 거쳐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폭스바겐 비틀. (사진=폭스바겐 뉴스룸)총 3번의 세대 변경을 거친 비틀은 폭스바겐의 상징이기도 합니다. 폭스바겐 비틀은 성인을 최대 4명 태울 수 있고 가격은 저렴하면서도 시속 100㎞로 달릴 수 있는 ‘국민 차’라는 조건에 맞게 제작됐습니다. ‘국민의 차’라는 폭스바겐 브랜드의 이름 그 자체인 셈입니다.1998년 처음 등장한 2세대 ‘뉴 비틀’은 일종의 아이콘이 됐습니다. 오리지널 비틀의 동그랗고 매끈한 디자인을 계승하면서도 현대적인 요소를 가미해 전 세계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습니다. 여기에 직렬 4기통 엔진까지 더해 주행의 즐거움도 더했습니다. 이후 2003년에는 천장이 열리는 카브리올레 모델이 추가되기도 했습니다.이어 2011년에는 3세대 ‘더 비틀’이 등장했습니다. 전장 길이를 이전 세대 대비 150㎜ 키워 존재감을 자랑한 것이 특징입니다.tvN 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에 등장한 폭스바겐 비틀. (사진=유튜브 채널 tvN 드라마 캡쳐)비틀은 1930년대부터 2000년대 초반까지 누적 2300만대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역사상 가장 많이 판매된 모델 ‘톱 3’에 오른 바 있습니다. 다만 전기차 전환에 적합하지 않고 수익성이 높지 않아 지난 2019년 7월 역사 속으로 사라졌습니다.폭스바겐이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 비틀 헌정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Volkswagen USA 캡쳐)그럼에도 폭스바겐 비틀을 찾는 사람들은 꾸준합니다. ‘선업튀’처럼 시간을 돌릴 수 있다면 비틀을 사고 싶은 분들도 계실 겁니다. 중고차 시장에서 그 인기를 증명할 수 있습니다. 엔카닷컴에 따르면 작년 한 해 동안 거래된 뉴 비틀은 총 187대로 높은 수준입니다.아이코닉한 차는 오랫 동안 사랑받는다는 것을 새삼 깨닫게 됩니다. 폭스바겐은 비틀을 떠나보내며 헌정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사람들의 박수를 받으며 떠나가는 비틀의 뒷모습이 쓸쓸해 보이면서도, 한 시대를 풍미한 차의 위엄이 느껴집니다.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 포스터. (사진=tvN)
  • 모델 한혜진이 선택한 스테디셀러 ‘국민 일꾼’ 차는[누구차]
    모델 한혜진이 선택한 스테디셀러 ‘국민 일꾼’ 차는
    이다원 기자 2024.05.11
    [이데일리 이다원 기자] 모델 한혜진이 농사를 짓는다고 합니다.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신의 일상과 소소한 농사 관련 콘텐츠를 공개하는 중인데, 보는 재미가 쏠쏠합니다.모델 한혜진이 현대차 포터Ⅱ를 운전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채널 ‘한혜진’ 캡쳐)초보 농사꾼이던 한혜진이 지난 2022년 말 ‘세컨드 카’ 를 한 대 뽑았습니다. 국민 일꾼이라는 별명을 가진 현대차(005380) 포터Ⅱ입니다. 한 해 전만 해도 어색하게 첫 장거리 주행을 하던 콘텐츠가 올라왔는데, 최근 콘텐츠에는 능숙하게 운전하는 모습이 등장하기도 했습니다.모델 한혜진이 현대차 포터Ⅱ를 운전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채널 ‘한혜진’ 캡쳐)모델 한혜진의 ‘세컨드 카’ 현대차 포터Ⅱ. (사진=유튜브 채널 ‘한혜진’ 캡쳐)포터는 현대차의 오랜 스테디셀러입니다. 지난 1977년 처음으로 출시된 포터는 잠시 생산을 멈췄다, 1986년부터 지금까지 한국 대표 1톤(t) 트럭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지금 판매 중인 포터는 완전변경을 거친 포터Ⅱ인데요.전장 1740㎜, 전고 1970~2100㎜인 포터Ⅱ는 도심에서도, 고속도로에서도 무조건 한 번은 마주치는 차 중 하나입니다. 카이즈유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올해 1~4월 판매된 포터Ⅱ 신차는 총 2만3502대로 가장 많았습니다. 순수전기 모델인 포터Ⅱ 일렉트릭(3659대)까지 포함하면 총 2만7161대가 팔렸습니다.현대차 ‘2024 포터 II’. (사진=현대차)오랜 시간 동안 상용차 시장을 지켜온 만큼 변천사도 많았습니다. 한혜진이 선택한 포터Ⅱ는 강화한 배출가스 규제에 맞춰 지난 2004년부터 생산되기 시작했습니다. 출시 초기에는 123마력 디젤(경유) 엔진을 탑재한 차가 판매됐습니다.하지만 올해부터는 LPG 모델 또는 전기 모델만 살 수 있습니다. 지난해 현대차는 올해부터 디젤(경유)차 신규 등록이 금지되는 것에 대비해 LPG 모델을 재출시하고 디젤 모델을 단종키로 했습니다.LPG 모델의 경우 미세먼지와 질소산화물 배출량을 줄여 하이브리드 차량 수준의 친환경성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스마트스트림 2.5 LPG 직분사 터보 엔진을 적용했고, 6단 수동변속기 기준으로 최대 출력 138마력, 최대 토크 26.0kgf·m을 자랑합니다. 배기량은 2469㏄입니다.현대차 포터 II 일렉트릭. (사진=현대차)전기 모델도 있습니다. 지난 2019년출시한 포터Ⅱ 일렉트릭인데요. 전장과 휠베이스가 내연 모델 대비 소폭 길어진 점이 특징입니다. 58.8kWh 배터리를 탑재해 최고 출력 135kW, 최대 토크 395Nm을 자랑합니다. 1회 충전 주행거리는 복합 211킬로미터입니다.짐을 싣고 도로를 누비는 포터는 도심에서도 농촌에서도 일터를 지켜주고 있습니다. 게다가 시대에 알맞도록 친환경적으로 변화하고 있죠. 오랜 시간 시민의 곁을 지키는 든든한 소형 트럭의 대명사가 된 이유이겠습니다.
  • “근데! 하지만! 하우에버!” 피식대학 정재형의 차, 뭐길래[누구차]
    “근데! 하지만! 하우에버!” 피식대학 정재형의 차, 뭐길래
    이다원 기자 2024.04.27
    [이데일리 이다원 기자] “근데! 하지만! 그러나! 하우에버!…진짜 내 마음은 뭘까.”하루에도 수십 번 바뀌는 게 마음이죠. 이를 그대로 드러낸 밈(Meme)이 있습니다.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 콘텐츠를 통해 정재형이 만든 유행어입니다.(사진=유튜브 채널 ‘피식대학’ 캡쳐)앞서 [누구차]를 통해 피식대학 출연진 두 사람(김민수, 이용주)의 차를 소개한 바 있습니다. 이번에는 다양한 피식대학 콘텐츠를 통해 독보적인 캐릭터를 드러내고 있는 정재형의 취향을 들여다보겠습니다. 확실한 취향을 가진 남자, 정재형의 차는 바로 테슬라 모델 3입니다.테슬라 모델 3 부분변경 ‘모델 3 하이랜드’ (사진=테슬라 코리아)테슬라 모델 3는 한국에서 2019년 8월 공식 출시한 중형 전기 세단입니다. 전장 4695㎜, 전폭 1849㎜, 전고 1430㎜의 제원을 갖췄습니다.모델 3는 △스탠다드(후륜구동) △롱레인지 △퍼포먼스 세 개 트림으로 구성됐습니다. 스탠다드는 60kWh 리튬인산철(LFP) 배터리를, 롱레인지와 퍼포먼스는 85kWh 리튬이온 배터리를 각각 탑재해 최고 출력이 208~360kW까지 다양합니다.정재형이 소유한 모델 3 롱레인지 기준 최고 토크는 575Nm,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4.4초입니다.테슬라 모델 3 하이랜드. (사진=테슬라)최근에는 부분변경 모델, 이른바 ‘모델 3 하이랜드’가 국내에 출시됐습니다. 모델 3 부분변경은 5년 만입니다. 중국 상하이 기가팩토리에서 생산하며 차량 주문 후 인도까지 걸리는 시간을 단축했습니다.모델 3 하이랜드는 외관 디자인을 공기역학적으로 최적화했습니다. 윙(날개) 라인 헤드라이트와 후면 일체형 테일램프 등이 변화했습니다. 후면에는 테슬라 레터링 로고가 부착됐습니다.실내 역시 크게 바뀌었습니다. 다른 테슬라 차량처럼 스토크와 기어 레버를 스티어링 휠과 디스플레이 조작으로 대체했고, 앰비언트 라이트도 추가됐습니다.테슬라 모델 3 하이랜드 판매가격은 스탠다드 5199만원, 롱레인지 5999만원, 퍼포먼스 6799만원입니다. 후륜구동인 스탠다드 모델은 국고 보조금을 100% 받을 수 있는 가격대인데요.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 (사진=AFP)테슬라는 최근 가격 인하 정책을 전 세계에서 펼치고 있습니다. 미국, 중국, 유럽 등 주요 시장에서 일제히 가격을 내리는 추세입니다.초기 시장에서 주류 시장으로 변화할 때 생기는 ‘캐즘(Chasm)’을 돌파하기 위한 나름의 전략으로 풀이됩니다. 미국에서는 올해 1분기 판매가 부진했고, 중국은 현지 전기차 업체와 경쟁하며 정체 중인 실적을 개선하려는 움직임으로도 보이고요.소비자들 사이에서는 잦은 가격 변동으로 인해 시세에 따라 차 가격을 매긴다는 불만이 나옵니다. 마치 회처럼 차 가격이 시세로 매겨진다며 ‘회슬라’라는 별명도 생겼습니다.테슬라 CEO인 일론 머스크의 마음은 대체 뭘까요. 혁신적 차를 내놓지만 가격은 오락가락, 정재형의 유행어를 빌어 한 마디 해보겠습니다. 테슬라, 네가 미워, 하지만! 네가 좋아.

사회부 뉴스룸

[속보]경찰 조사 마친 김호중…"거짓으로 국민 화나게 해선 안돼"

황병서 기자 2024.05.21

"우리에게 책임 떠넘겨" 헌재 ‘기후 소송’ 낸 초등생…국가 적극 나서라

박정수 기자 2024.05.21

오동운 공수처장 취임…채해병 순직사건 수사 속도날까

성주원 기자 2024.05.21

'판사 회유' 의협 회장 의혹 제기…정부 회장 교체 카드 만지작

이지현 기자 2024.05.21

투자리딩방 사기로 124억원 가로챈 63명 덜미…32명 구속

정재훈 기자 2024.05.21

조규홍 장관, 이대서울병원 현장 방문…"노고에 감사"

송승현 기자 2024.05.21

폭언 말리는 청원경찰 때린 악성민원인…검찰, 구속기소

이영민 기자 2024.05.21

[잔문의 칼럼]심혈관 질환, 심혈관조영술'로 진단과 치료

이순용 기자 2024.05.21

윤대진 건국대 교수, 美리서치닷컴 '韓연구자 1위' 올라

신하영 기자 2024.05.21

10월 충남서 아시아 기후행동 정상회담 열린다

박진환 기자 2024.05.21

전국 4개 시도 소방본부장 직급, 소방준감→소방감 상향

이연호 기자 2024.05.21

‘음주 뺑소니’ 김호중, 취재진 피해 경찰 출석…음주 인정 후 첫 조사(종합)

김형환 기자 2024.05.21

중구 "'정동야행'에서 근대 문화·역사·낭만 즐기세요"[동네방네]

함지현 기자 2024.05.21

시흥시, 걷기앱 ‘만보시루’ 기능 확대

이종일 기자 2024.05.21

[부고]김호준씨(이데일리 미디어마케팅팀 부장) 부친상

김영수 기자 2024.05.20

검찰, 제2 김호중 막는다…운전자 바꿔치기 등 엄정 대응

백주아 기자 2024.05.20

[부고]지정용(TV조선 디지털뉴스부 선임기자)씨 모친상

박기주 기자 2024.05.20

방산업체도, 법원도 北 해커에 뚫려…'사이버 안보' 비상

손의연 기자 2024.05.17

'위례신사선' 재정 추진 전환?…서울시 "확정된 사실없다"

양희동 기자 2024.05.14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