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팜 뇌전증 신약 '온투즈리' 프랑스 출시 성공

뇌전증 신약 성분은 '세노바메이트'...유럽 제품명이 '온투즈리'
독일, 영국, 프랑스 등 유럽 경제 5개국 출시 성공
  • 등록 2022-12-09 오전 8:32:56

    수정 2022-12-09 오전 8:32:56

(제공=SK바이오팜)


[이데일리 김진호 기자]SK바이오팜(326030)이 자사 뇌전증 혁신 신약 ‘온투즈리’(성분명 세노바메이트, 미국 제품명 엑스코프리)가 프랑스 의약당국으로부터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온투즈리를 독일과 영국, 이탈리아, 스페인, 프랑스 등 유럽 5대 경제대국에 출시할 수 있게 됐다.

SK바이오팜은 지난해 3월 유럽연합 집행위원회(EC)의 세노바메이트 성분의 판매 승인을 획득한 후 온투즈리라는 제품명으로 유럽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2021년 6월 SK바이오팜의 파트너 ‘안젤리니 파마’는 온투즈리를 유럽 최대 제약 시장인 독일에서 처음으로 발매했다.

온투즈리는 독일을 시작으로 1년 반 만에 영국, 이탈리아, 스페인, 프랑스 등 유럽 주요 5대 시장으로 영역을 확대하는 데 성공했다. 해당 5대 경제대국의 뇌전증 시장 규모는 약 17억 달러에 달한다. 이는 유럽 지역 전체의 약 73%에 해당한다.

온투즈리는 유럽 5대 경제대국을 포함해 총 15개 국가에서 판매하게 됐다. 이와 같은 온투즈리의 유럽 판매 확대로 SK바이오팜은 안젤리니 파마로부터 판매 로열티 및 매출 실적과 연계된 마일스톤 수익 확보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