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찬다3' 안정환, 김남일 '물 따귀' 소환…"이미 끝났다"

  • 등록 2024-02-23 오후 6:04:08

    수정 2024-02-23 오후 6:04:08

(사진=JTBC ‘뭉쳐야 찬다3’)
[이데일리 스타in 최희재 기자] 안정환이 김남일과의 과거 추억을 회상한다.

오는 25일 방송될 JTBC ‘뭉쳐야 찬다3’에서는 오키나와 전지훈련 중인 ‘어쩌다벤져스’가 아름다운 바다 풍경을 눈앞에 두고 지옥의 계단 뛰기와 가파른 오르막 사이클로 체력을 단련한다.

앞서 ‘어쩌다벤져스’는 오키나와 전지훈련 첫 경기에서 새로운 전술을 시도했다. 그러나 낯선 포지션과 전술에 헤매던 선수들은 ‘킹 카메하메하’를 상대로 0 대 3 스코어를 기록하며 해외 원정 경기 첫 패배의 충격에 빠졌다.

(사진=JTBC ‘뭉쳐야 찬다3’)
그럼에도 안정환은 “긍정적으로 본다”고 지난 경기를 평가한다. 김남일 역시 “다른 걸 떠나서 일정이 빡빡했는데 그래도 마지막까지 선수들이 열심히 해줘서 그런 모습을 긍정적으로 봤다”고 선수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다.

이를 듣던 안정환이 김남일 언급 금지령을 발령한다. 이에 김성주가 전지훈련 코치로 합류한 김남일을 감싸주는 건지 묻자 “이미 끝났다고 보면 된다”며 김남일에게 인생 첫 물 따귀를 맞았던 기억을 소환해 웃음을 안긴다.

또한 철인3종 허민호가 경사진 언덕에서 진행되는 사이클 대결에서 불타는 질주를 예고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르막길에도 끄떡 없이 맨 앞자리를 유지하는 허민호의 뒤를 사이클 마니아 박제언이 쫓는 가운데 과연 누가 최종 1위를 차지할지 궁금해진다.

그런가 하면 상위권 못지않게 하위권 선수들의 경쟁도 치열하다. 세 선수는 동맹을 맺지만 허를 찌르는 한 선수의 배신으로 갑자기 필사의 스피드를 내기 시작, 꼴찌를 피하려는 처절한 몸부림이 이어진다.

‘뭉쳐야 찬다3’는 오는 25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우승의 짜릿함
  • 돌발 상황
  • 2억 괴물
  • '미녀 골퍼' 이세희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