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자치경찰, 용인 '조아용' 활용 청소년 범죄예방 애니 제작

도의회와 지역특화 자치경찰정책 6개 사업 선정
미사용 치안센터, 어폴 등 경찰협력단체 거점 활용도
  • 등록 2024-04-23 오전 7:38:43

    수정 2024-04-23 오전 7:38:43

[수원=이데일리 황영민 기자]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자치경찰위)가 용인시 인기 캐릭터 ‘조아용’을 활용한 청소년 범죄예방 애니메이션 등 ‘지역특화 자치경찰 정책발굴 사업’을 선정했다.

용인시 캐릭터 ‘조아용’.(자료=용인시)
23일 자치경찰위에 따르면 경기도의회와 협력해 올해 첫 도입한 이 사업은 사각지대에 놓인 지역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기남부지역 31개 경찰서에서 제안한 사업 중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6개 사업을 선정했다.

이중 용인서부경찰서가 제안한 ‘청소년 범죄 예방 3D 애니메이션 제작 및 퀴즈 APP 개발’과 안양동안경찰서의 ‘미사용 치안센터 활용, 경찰협력단체 거점센터 조성’은 이번 사업을 통해 발굴돼 전국 최초로 시행된다.

‘청소년 범죄 예방 3D 애니메이션 제작 및 퀴즈 APP 개발’은 온·오프라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용인시 캐릭터 ‘조아용’을 활용한 숏폼 컨텐츠와 퀴즈 앱을 제작해 청소년 교육에 활용한다. 학교폭력, 청소년 마약 및 도박범죄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미사용 치안센터 활용, 경찰협력단체 거점센터 조성’은 사용하지 않는 치안센터를 시민경찰, 어머니자율방범대, 학부모폴리스 등 경찰협력단체에 거점 공간으로 제공해 원활한 공동체 치안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밖에 △용인동부경찰서의 안전조치 종결 후 추가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젠더폭력 피해자 대상 민간경비서비스 지원’ △안양만안경찰서의 마약 범죄 예방 캠페인 등 ‘우리 동네 마약 안심 클린존 운영’ △김포경찰서의 ‘공공버스 광고를 활용한 음주운전 예방’ △김포골드라인 경전철 역사 계단 래핑 등 ‘PM 교통안전 홍보’ 사업도 진행하기로 했다.

김덕섭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장은 “자치경찰제 시행 취지에 맞는 지역별 치안 시책사업을 적극 발굴해 도민과 함께하는 경기도형 자치경찰 구현에 앞장서 나가겠다”며 “추후 사업의 효과성을 평가해 우수 사업은 다른 지역에도 확산하고 계속해서 자치경찰 정책발굴 추가 공모에 나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칸의 여신
  • '집중'
  • 사실은 인형?
  • 왕 무시~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