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나인우, 또 다시 낙오? "형들이랑 빠이빠이네"

  • 등록 2022-12-04 오후 2:50:11

    수정 2022-12-04 오후 2:50:11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불운의 막내’ 나인우가 또 다시 형들과 생이별한다.

4일 방송하는 KBS2 ‘1박 2일 시즌4’. (사진=KBS)
4일 방송하는 KBS2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는 ‘2022 동계 하나 빼기 투어’ 특집으로 종잡을 수 없는 낙오 퍼레이드가 계속된다.

앞서 나 홀로 선택 관광에 당첨됐던 나인우는 제주도로 떠나 오메기떡 만들기 미션에 나섰다. 그는 제한 시간 안에 무사히 임무를 완수했지만 스태프들과 헤어지고 혈혈단신으로 대구 공항으로 향했다. 종잡을 수 없는 막내 나인우의 혹독한 낙오 여행기는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불러일으켰다.

이날 방송에선 또 다시 형들과 생이별한 나인우의 험난한 여정이 계속된다. 늦은 시간 베이스캠프에 도착해 형들과 극적으로 재회한 나인우는 곧 각기 다른 목적지로 뿔뿔이 흩어지는 멤버들의 모습에 당황한다. 예상치 못한 상황을 맞닥뜨린 나인우는 “형들이랑 빠이빠이네”라며 허탈한 마음을 감추지 못한다.

나인우는 어안이 벙벙한 상태로 있는 것도 잠시, 어디로 떠난지 모르는 멤버들의 행방을 걱정한다. 외롭게(?) 아침을 맞이한 그는 도무지 믿을 수 없는 황당한 상황에서도 긍정 에너지를 끌어올려 ‘인우자이저’의 면모를 발휘한다. 그는 ‘세계 평화’라는 엉뚱한 소원을 빌며 일출을 바라본다.

한편 이번 여행에서는 조기 퇴근에 성공하는 행운의 주인공과 상상을 초월하는 장소에서 선택 관광을 하게 되는 이가 출몰하며 ‘극과 극’ 여정이 이어진다. ‘1박 2일’은 4일 오후 6시 30분 방송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