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추억 복원 요원으로 변신

  • 등록 2022-12-09 오전 11:03:12

    수정 2022-12-09 오전 11:03:12

(사진=MBC ‘놀면 뭐하니?’)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놀면 뭐하니?’ 멤버들이 추억 복원 요원으로 변신한다.

10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박창훈, 김진용, 장우성, 왕종석, 신현빈/작가 최혜정)는 잊고 있던 추억을 복원해주는 ‘놀뭐 복원소’ 편으로 꾸며진다. ‘놀뭐 복원소’ 요원들은 간절한 마음을 품고 찾아온 의뢰인을 위한 추억 복원 작전을 세우며 웃음과 감동을 선물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컷에는 ‘놀뭐 복원소’로 집합하는 요원들의 출근길이 담겨 있다. 올드카를 타고 등장한 소장 재임스(유재석)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클래식 슈트, 선글라스로 멋을 낸 재임스는 젠틀맨 분위기를 뽐내고 있다.

여성 요원 3인방 레이디 나나(신봉선), 라따뚜이(박진주), 소피아(이미주)는 히치하이킹 포즈를 취하며 재임스를 기다리고 있다. 남성 요원 3인방 풍채(정준하), 니노(하하), 빅바(이이경)는 부산스럽게 청소를 하며 영업 준비를 한다. 이렇게 개성 넘치는 요원들이 뭉쳐서 만든 ‘놀뭐 복원소’ 오픈이 기대를 모은다.

이날 재임스(유재석)의 올드카를 탄 요원들은 80년대를 달리며 추억 토크도 나눈다. 그 가운데 90년대생 소피아(이미주)는 몰랐던 신세계(?)를 알게 돼 웃음을 자아낸다고. 또 재임스는 ‘놀뭐 복원소’에 대해 “우리는 과거, 현재, 미래를 잇는 복원에 관한 모든 것을 하는 회사다”라고 발표해, 과연 어떤 추억과 사연이 소개될지 이목이 집중된다.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