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군 "하마스, 민간인 쉼터 숨어 로켓 쐈다"

민간인 향해 12발 로켓 발사
소셜미디어 계정에 글·지도 올려
  • 등록 2023-12-07 오후 8:46:49

    수정 2023-12-11 오후 4:11:27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가 피란민 쉼터와 인도주의 구호 활동이 이뤄지는 지역에서 이스라엘을 향해 로켓을 발사했다고 이스라엘군이 7일(현지시간) 주장했다.

현지 일간 타임스오브이스라엘 등에 따르면 이스라엘군은 이날 소셜미디어 엑스(X) 계정에 이같은 주장을 담은 글과 지도 등을 올렸다. 이스라엘군은 “어제 오후 3시59분 하마스 테러범들은 이스라엘 남부 베르셰바의 민간인을 향해 12발의 로켓을 쐈다”며 “당시 로켓은 가자지구 최남단 도시 라파에 있는 피란민 텐트촌과 유엔 시설 인근에서 발사됐다”고 말했다.

하마스 대원들과 교전을 벌이며 이동하고 있는 이스라엘군(사진=AFP)
전날 낮 12시 52분에는 구호 활동이 이뤄지는 ‘인도주의 구역’에서 로켓이 발사됐다고도 전했다. 이스라엘군은 “당시 로켓은 잘못 발사돼 가자지구 민간인을 위협했다”고 덧붙였다. 이스라엘군은 전날부터 본격화한 남부 최대도시 칸 유니스 시가전에서 하마스와 치열한 교전을 벌이며 계속 시내 중심가로 진격했다고 전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24학번 '개'내기
  • 한국 사랑해요
  • 천상계 미녀
  • 손흥민, 부상에도 엄지척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