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힛트쏭', 지누 '엉뚱한 상상' 비하인드 공개

  • 등록 2022-12-09 오후 5:00:23

    수정 2022-12-09 오후 5:05:26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이십세기 힛트쏭’이 겨울 시즌송들의 뒷이야기를 전한다.

9일 방송하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이십세기 힛트쏭’(이하 ‘힛트쏭’)은 ‘한겨울 설렘주의보! 첫눈 올 때, 생각나는 힛트쏭’을 주제로 꾸며진다.

프로그램 측에 따르면 최근 진행된 촬영 당시 MC 김희철과 김민아는 지누의 ‘엉뚱한 상상’(White X-Mas를 기다리며)이 소개되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이 가운데 해당 곡이 겨울이 아닌 여름에 발표될 뻔한 곡이라는 비화가 공개돼 놀라움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최근 배우 박보검이 해군 홍보대원들과 함께 불러 화제를 모은 이정석의 ‘첫눈이 온다구요’에 얽힌 에피소드도 다뤘다. 이정석이 해당 노래로 자신의 딸에게 인정을 받게 된 사연이 공개되자 MC들은 물론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까지 깜짝 놀라하는 반응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힛트쏭’은 이날 오후 8시에 방송을 시작한다. 코요태 ‘빙고’(氷孤), 이문세 ‘옛사랑’ 등 겨울 시즌마다 떠오르는 다른 곡들에 대한 이야기도 접할 수 있다. ‘엉뚱한 상상’을 지누가 아닌 다른 가수가 부를 뻔했던 사연도 방송에 담는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